마리너 라거

ACS_DB_The_Mariner_Lager션의 시음 소감:

지금 날 보고 웃고 있는건가? 최근에 이혼한 농부의 흙빛 눈물과 철갑상어 맛이 희미하게 섞인 맥주를 먹도록 이 감각 메모리를 일부러 변경하고 있는건가? 레베카가 시켰나?

─레베카 : 뭐라고?─

대체 어디서 이런 말도 안되는… 런던 맥주 산업의 수치다. 벨기에 맥주와 흔해빠진 미국 맥주나 다를 바가 없다. 아무리 그래도 이렇게 맛이 없을 수가 있나?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