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너 라거

ACS_DB_The_Mariner_Lager션의 시음 소감:

지금 날 보고 웃고 있는건가? 최근에 이혼한 농부의 흙빛 눈물과 철갑상어 맛이 희미하게 섞인 맥주를 먹도록 이 감각 메모리를 일부러 변경하고 있는건가? 레베카가 시켰나?

─레베카 : 뭐라고?─

대체 어디서 이런 말도 안되는… 런던 맥주 산업의 수치다. 벨기에 맥주와 흔해빠진 미국 맥주나 다를 바가 없다. 아무리 그래도 이렇게 맛이 없을 수가 있나?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이 사이트는 광고비로 유지하고 있으니 애드블록을 해제하거나 화이트리스트에 추가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