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하카

풍뎅이

타하카는 사이스와 레토폴리스에 출몰하던 신화의 ‘풍뎅이’입니다. 자신의 업적을 기리는 기념비를 건설하기 위해 끔찍한 고통을 불러오는 인물입니다. 바예크는 타하카의 가장 어두운 구석을 너무 잘 이해했습니다. 목숨으로 손에 젖은 핏값을 치러야 할 자이지만, 바예크는 복수의 고리가 이어지지 않기만을 기도합니다.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