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쥬 광장

ACU_base_de_données_Place_des_Vosges원래 이름은 앙리 4세가 지은 ‘왕실 광장‘으로, 앙리 4세는 광장에 지어지는 36개 파빌리온의 설계를 직접 감독했다. 왕은 광장이 완벽한 대칭을 이루어야 하며, 각 파빌리온은 4개의 회랑과 높은 창문 두 줄을 갖추게 하라고 명령했다. 이 광장은 수십년 전 앙리 2세가 노스트라다무스가 예언했던 대로 마상 시합 중에 치명상을 입고 중었던 장소라는 사실을 덮어버리기 위해 만들어졌다. 혁명이 발발하자 이 광장은 ‘왕실‘이라는 영광스러운 이름을 더 이상 유지할 수 없게 되었고, 1792년까지 몇번이나 이름이 바뀌다가 공화정을 구원하기 위해 보쥬에서 달려온 민병대를 기리기 위해 ‘보쥬 광장‘이라는 이름을 얻었다.

─이거 쓴 사람은 공화정이 누구의 공격에서 구원을 받아야 했는지 안 써놨네. 내가 보기를 줄 테니까 알아 맞춰봐.
① 오스트리아 군 ② 화성인 ③ 좀비
우와, 너무 어렵다!─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광고 차단 프로그램이 원인일 수 있으니
해제 또는 삭제 후 들어와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