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파이스토스

헤파이스토스는 야금술의 신이자 대장장이, 금세공인, 목수, 장인, 직공, 조각가, 건축가의 수호신이었습니다. 그의 작업장은 올림포스 산이나 렘노스 섬에 있다고 봤습니다. 렘노스 섬의 경우, 사람들은 지하에 있는 신의 작업장에서 뿜어져 나온 불이 모스키로스 화산으로 분출된다고 믿었습니다.

헤파이스토스의 명성은 불과 밀접한 관련이 있습니다. 예를들어 트로이 전쟁 중에 스카만드로스 강이 위대한 영웅 아킬레스를 익사시키려하자 헤파이스토스는 강이 주전자처럼 끓을때까지 강둑과 주변의 평야를 태웠습니다.

구리 장인으로 여겨졌던 헤파이스토스는 망치과 집게를 다루기에 적합한 강한 완력을 지녔지만, 종일 모루 앞에서 서있었던 까닭에 하체는 약한 것으로 묘사되었습니다. 그러나 헤파이스토스에 관련된 다른 전설에 따르면, 그는 태어날때부터 절름발이였다고 합니다.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광고 차단 프로그램이 원인일 수 있으니
해제 또는 삭제 후 들어와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