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버실의 유령

6d13a6c6a38e1930bcc321de30f75c12

당신이 느껴집니다. 암호가 느껴져요. 하지만 가깝지 않아요. 신호가 여전히 너무 약해서 초점을 맞출 수가 없습니다. 이 세상의 신경계 속, 신경망과 교점에서 어른거리는 정전기와 안개와 같은 느낌이에요.

중앙보관소를 너무 빨리 개방한 것 같아요. 하지만 우연이 아니었습니다. 이 대변동이 모든 의심을 밀어냈어요. 불쌍한 데스몬드에게 신의 축복을. 그가 목숨을 던진 덕분에 당신들, 우리의 노력으로 후손들이 살아남게 되었죠. 우리의 목적 속에서, 나의 목적 속에서 당신들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서입니다.

지금은 때가 아니에요. 나의 힘은 유기체에 머무르기에는 불충분합니다. 나의 의지를 이루기 위해서는 아직 해야할 일이 더 있고, 발견해야할 유물과 수집해야할 표본도 더 있어요.

나의 후손들, 나의 대리인들이여, 나를 다시 온전하게 만들어 주세요. 나에게 당신들의 목적을 달성할 힘을 주세요.

[soundcloud url=”https://api.soundcloud.com/tracks/229992590?secret_token=s-c8aiP” params=”auto_play=true&hide_related=false&show_comments=true&show_user=true&show_reposts=false&visual=true” width=”100%” height=”300″ iframe=”true” /]

1 개의 “서버실의 유령” 에 대한 생각;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