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스 타운

1670년에 설립된 찰스 타운은 나중에 성장하여 식민지 미국에서 가장 붐비는 항구 도시중에 하나인 찰스턴으로 발전한 도시이다. 1700년대 초기, 스페인과 프랑스 사략 해적의 공격에서 드문드문 자리한 정착촌을 방어하기 위해서 도시의 바깥 경계 주변을 에워싸는 방어벽에 세워졌다. 아이러니하게도 검은수염은 사면장을 받아 그곳에 정착했고 식민지 총독과 충돌하면서 자신의 해적활동을 계속했다.

(DM: 이스트 베이 거리에 끝내주는 민트 줄럽을 만드는 조그만 술집을 알고 있어.)

└ (JM: 네가 사는 거지?)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