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진위쌍용스마트어반

뉴스 게시판

‘평택 진위 쌍용 스마트어반’ 투시도.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경기도 평택에 10년 민간임대 아파트 ‘평택 진위 쌍용 스마트어반’가 공급될 예정이다. 

 

평택 진위 쌍용 스마트어반은 평택시 진위면 가곡리 일원에 지하 2층~최고 29층, 14개동, 총 1,228가구 규모로 지어진다. 전 가구가 전용면적 77~84㎡의 선호도 높은 주거타입으로 구성된다. 시공예정사는 쌍용건설이다.

 

이 단지는 최장 10년을 이사 걱정 없이 안심하고 거주할 수 있는 민간임대아파트다. 청약통장이 필요 없고, 주택소유자도 계약이 가능하다. 취득세, 종부세, 재산세 등 세금 부담도 없으며, 일대 집값 시세와 상관없이 합리적인 임대료로 거주할 수 있다. 10년의 임대 기간을 채우고 난 뒤 분양으로 전환하는데, 입주자에게 우선권이 주어진다. 

 

단지가 들어서는 진위 지역은 진위2,3일반산업단지를 비롯해 LG디지털파크, 삼성남사지구가 가까워 최적의 직장과 주거의 접근성을 갖추고 있다. 특히 7km 거리에 약 300조원이 투입돼 세계 최대 규모로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가 구축될 계획이어서 수혜지역으로도 주목받고 있다.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는 완공되고 나면 약 700조원의 생산효과, 160만명의 고용효과가 예상돼 우리나라를 대표할 반도체 수도로 주목받을 것으로 보고 있다. 

 

주변 교통망도 잘 갖춰져 있다. 지근거리에 지하철 1호선 진위역이 위치하고, SRT 지제역, 경부고속도로 남사진위 IC 등을 통해 서울 및 수도권 전역으로의 이동도 편리하다.

 

더불어 진위초, 갈곶초, 진위중, 진위고 등 초중고교가 모두 인접하고, 동탄과 오산, 평택 생활권을 모두 아우르고 있어 쇼핑·금융·여가시설 등도 다양하게 누릴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평택 진위 쌍용 스마트어반의 시행 관계자는 “진위 최초의 대단지 브랜드 아파트를 10년 민간임대 아파트로 선보이게 됐다”며 “실입주를 원하는 수요자들이나 재임대를 통해 임대수익을 원하는 수요자들 모두에게 큰 주목을 받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한편 평택 진위 쌍용 스마트어반의 주택홍보관은 경기도 오산시 오산동 일원에 들어서며, 오는 27일 일반고객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삭제하시겠습니까?
취소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방문예약

오시는길

상담신청

바로연결